Loading Icon Black

평범하지 않은 가족의 결합 : 콜로라도의 2인승 신기록

10월 2, 2017

피트의 동생인 버트가 마을을 방문한 것은 9월 초였습니다. 콜로라도에서 놀라운 일이 일어났으며 피터의 마음은 땅에 있지 않았습니다.

지방의 술집에서 맥주를 마시며 동생을 데려가는 대신 피터는 산소 2병을 주문하고 그의 동생을 데리고 그의 고향에서 탠덤으로 새로운 기록을 세웠습니다. 그의 이야기 :

“9월 2일에, 저의 형제 Bert와 함께 저의 매그넘 2 38로 비행을 했으며, 새로운 콜로라도 탠덤 기록을 세웠습니다. 비행의 거의 4시간 지속되었으며, 최고 고도는 5,452미터(17,882피트)이었으며 환상저인 산악 지형을 109km를 비행하였습니다.

보통 저는 XC 솔로비행을 하지만, 이날 완벽한 셋업과 환상적인 조건 속에서 축복을 받았습니다. 제 동생과 함께 도시를 벗어난 곳을 방문했을 때 저는 아주 큰 딜레마를 겪었습니다. 친애하는 가족 구성원과 함께 할 계획을 취소하고 솔로 비행을 다시 하느냐 아니면 그와 함께 시간을 보내는가에 대한 고민을 했었습니다.

옳다고 생각한 옵션은 하나뿐이었습니다. 바로 동생을 데리고 비행해 가는 것이었습니다. 여기서 문제는 하나 바로 승객이 이 긴 비행을 감당할 수 있는 가였습니다.
주로 승객들이 느끼는 냉증, 메스꺼움, 저산소증을 이겨낼 수 있는 가에 대한 문제이었습니다.

이와 함께, 제가 날아가려고 하는 지형은 야생이며 때때로 도로가 없었습니다. 저는 이날 멀리 가고 싶었고 제 동생에게 오직 한 시간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저희는 큰길을 가기로 결정했고 비행을 시작했습니다.

육체적으로 감당할 수 있는 만큼의 옷을 껴입고 큰 산소통과 함께 현지 XC 파일럿처럼 완벽한 조건 속에서 출발했습니다. 이 비행은 저의 비행 경력 중에서도 최고의 결정 중 하나였습니다. 비행하는 동안 많은 구름 사이를 통과했으며, 몇 번은 낮은 고도를 유지했으며 환상적인 지형 아래에서 제트기와 가깝게 마주치기도 했었습니다.

제 동생 Bert는 비행하는 동안 영웅이었고, 결코 불평하지 않았고 추위에 굴복하지도 않았으며 글라이더를 조종하는 동안 저를 도와주었습니다. 이 경험을 그와 함께 공유할 수 있어 정말 환상적이었습니다.

어떤 대화중에서는 “거친 녀석이 거칠다.”라는 것처럼 열역학 및 비행 이론에 이르기까지 “어떤 종류의 치즈를 좋아하시나요? 우리가 어렸을 때 지붕에서 뛰어내렸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우리는 그럭저럭 콜로라도에서 가장 큰 산의 능선 위를 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갑자기 발달한 싱크지역 때문에 결국 돌아왔습니다. 이 비행을 매그넘 2 38로 비행한 것이 완벽했습니다.

취급의 용이함과 수동적인 안전성으로 비행하는 동안 놀라울 정도로 편안했습니다. 성능 덕분에 전환이 쉬워졌습니다. 높고 안전한 위치에 머무르는 것이 가장 중요했습니다. 이 비행을 통해 저의 꿈이 이루어졌고 저의 위대한 형제 버트가 없었다면 이루지 못하였을 것입니다. “

피터 톰슨은 콜로라도에서 9년 동안 살았으며, 그 기간 동안 그의 집 주변에 있는 산 몇 개를 XC 긴 루트로 비행을 했습니다. 피터는 XC 코칭 전문 업체를 운영하고 있으며 콜로라도와 해외에서 일을 하고 있습니다.

피터와 버트의 트랙 로그를 확인하시려면 여기를 클릭하십시오. here

오존팀원들이 진심으로 축하의 말씀을 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