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Icon Black

세이코 Fukuoka 또 다른 기록 갱신 그리고 찰스 Cazaux 의 기록 갱신 !

12월 16, 2015

세이코는 호주에서 자유 거리 378km 3 턴 포인트 비행 이라는 또 다른 새로운 기록 갱신을 하였습니다. 그리고, 그녀의 비행 파트너인 찰스는 세계 기록 3 포인트 자유 거리 476km 비행과 호주 기록 자유 직선 거리 450km 비행을 하였습니다.   어제, 그녀는 기차를 타고 호텔로 다시 돌아오는 동안, 최근 기록 비행에 관한 리포터를 빠르게 올렸습니다. 그녀의 비행일지를 소개 합니다!

기상을 읽는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닙니다. 낮은 구름층과 무거운 느낌의 압력, 변화 심한 바람 , 이런 않 좋은 기상에서 평소와 같이 시작했습니다.

우리는 북동 바람이 서쪽으로 전환 한 이후부터는 하루 종일 더 많이 불안정 해질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기 때문에 우리는 늦게 시작했습니다. 모든 사항을 고려해서 저는 “3 턴 포인트를 이용한 자유 거리 ”기록(현재 여성 기록 255km)을 갱신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런 종류의 기록 갱신 비행에는 하루 종일 비행할 필요는 없을 것으로 생각했습니다. 저는 3 웨이포인트 사이에서 이륙할 곳과 착륙할 곳을 선택했고, 단순하게 그냥 바람에 따라서 비행할 필요가 있었습니다.


이제 이륙,  제가 발을 지면에서 떨어지기 바로 전에 몸을 돌려야 했습니다. 저는 전방이륙을 시도해야 했습니다. 바람이 바뀌었습니다. 나의 앞부분에 부착한 물을 넣은 무거운 발라스트 와 주변에 무성한 수풀들 그리고 ,측면에서 불어오는 바람에 의해 몇 번의 이륙실패를 거듭하였습니다. 저의 미션은 불가능해 보였고 저는 절망하며 서있기도 힘들었습니다.
저의 발라스트는 완전히 젖어 있었고, 바닥에 앉아 포기에 관한 이야기를 서서히 꺼내고 있을 때, 저의 충성스런 체코 친구가 한 번 더 시도해 볼 것을 제안하며, 도움의 손길을 내밀어 저를 일으켜 세웠습니다. 저는 하늘을 올려 다 보았습니다. “또 다시 기회가 올 것이라는 생각은 하지도 마, 포기 하지마“라고 하는 소리가 들리는 듯 했습니다.
마침내 이륙, 비행을 시작하기 전에 마지막 시도가 필요했던 것입니다, 지면을 박차고 이륙한 이후 바로 느낄 수 있는 이 느낌, 그래 오늘은 나의 날이야! 야호!!강하게 느껴지는 이 느낌은 즉각적으로 저를 일깨워 주었습니다. 끊임없이 아드레날린이 흐르는 이 100% 현실감! 비행할 때, 저는 이런 강한 컨디션을 가장 좋아합니다. 그 이유는 쉴 틈을 주지 않기 때문입니다. 저에게 필요한 것은 오직 이 소리를 듣는 것입니다. 고! 고! 가자!

하지만, 저는 시작할 때 만난 글라이더의 강한 붕괴를 잊어야 했습니다. 강한 붕괴! 상상이 가시나요? 결론적으로는 이 강한 난기류가 저에게 천국을 만들어준 것이긴 합니다. 강한 기상에서는 빠르게 지나가야 합니다.  한번은 GPS를 보니 80km로 지나 온 적도 있었습니다. 그라운드 속도로는 102km/h!

물론 저는 조금 바를 밀었습니다. 만약 집 앞에서 이 속도로 운전을 한다면 문제가 생기겠지만, 하늘에서는 속도 제한이 없다는 것은 참 좋은 것입니다.

한 가지 계속 마음에 걸렸던 서쪽 영공부분, 그래서 대신 북쪽으로 방향을 변경하여 완전히 다운윈드 쪽으로 향했습니다. 이륙장에서 약 130km를 지나가는데 더 이상 좋은 기류를 찾을 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착륙장을 찾고 있을 때 나의 마법 천사가 다시 한 번 기회를 주었고 저는 다시 게임을 할 수 있었습니다.

우 예!!! 좋은 기상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다시 한 번 강한 것으로 그러나, 분수처럼 강한 상승에는  강한 침하를 동반 하노니 ! 옳은 결정을 내려야 하는 중요한 순간이었습니다. 왜냐하면 또 다른 써멀 은 각각 너무 멀리 떨어져 있었기 때문입니다. 하나의 작은 실수는… 뭐! 오늘 비행을 끝내는 것이 되는…

결국 저는 비행을 유지하기 위한 선택을 하였고, 378km를 비행한 후 마을에서 하룻밤을 보내야 했습니다. 이번의 비행 기록이 최종적으로 인증이 된 것은 아니지만, 저는 이미 기록 갱신 비행을 마무리 했으며, 저의 비행은 계속 될 것입니다. 저는 베이스 캠프로 돌아가는 기차에서 이 글을 쓰고 있으며, 저는 아직도 길 위에 있습니다.
기록 갱신 비행의 최종 인증에 관계없이, 호주에서의 이번 비행은 저에게 최고의 비행이었습니다. 저의 전체 비행 중에서 가장 강한 아드레날린 농도, 강한 비행 컨디션은 저에게 강한 무엇인가를 주었습니다.
이번 비행에 지원을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세이코

그들의 사진과 소식은 페이스북을 통해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www.facebook.com/seiko.fukuoka.7
https://www.facebook.com/Kzoairlines

그들의 비행 기록은 이곳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Seiko on Airtribune
Charles on Airtribune

축하의 말씀을 드립니다.